항암 치료 중 탈모 관리


원하는 가발을 만나는 가장 쉬운 방법, 누비다가발 입니다.


항암 치료 때문에 몸이 힘든데 부작용 걱정까지..😥

가발, 약해지는 잇몸을 위한 치약과 칫솔, 손톱을 위한 영양제 등

치료 시작 전 미리 준비해야 할 것들도 참 많습니다.


오늘은 항암 치료로 인한 탈모 현상을 대비하기 위한 몇 가지 정보를 전해드릴게요.


탈모는 언제부터 시작되나요?

항암 치료를 시작하고 약 2주 후에 모발이 본격적으로 빠지기 시작합니다.

맞춤 가발을 구매할 계획이시라면, 약 한 달 정도의 제작 기간을 고려하여 미리 준비하시는 게 좋아요.

그리고 탈모는 일시적 증상이라는 것을 이해하고 대처하시는 게 중요합니다.

탈모로 인해 불안감이나 우울감이 찾아온다면 꼭 주변 사람들에게 표현하고 감정을 나누세요.


머리카락을 잘라야 할까요?

짧게 자르시는 게 심리적으로 도움이 됩니다.

그리고 항암제로 인한 두피 통증은 면도를 통해 완화되기도 해요.

치료 중 자라나는 모발은 다시 또 탈락하기 때문에 신경 쓰지 않으셔도 됩니다.


관리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?

샴푸

머리카락이 많이 빠지기 시작할 때 기존의 방법대로 샴푸를 하면 엉킴 때문에 당황하실 수 있어요.

순한 미산성 샴푸로 샤워하듯 물을 흘려주며 살살 감아야 합니다.

샴푸 후에는 타월로 톡톡 두드리며 말려주세요.


보호

수면 중에는 체온 보호와 머리카락 관리를 위해 순면 비니를 착용하시는 게 좋습니다.

그리고 가발의 안감은 약해져 있는 두피를 보호해 줄 수 있는 순면으로 선택하세요.

모발은 치료에만 온전히 집중해야 한다면 인모와 인조모가 섞여 있는 제품으로 선택하는 게 좋아요.

손질과 관리가 매우 간편하거든요.

하지만 자연스러움과 스타일도 고려한다면 인모로 사는 것도 괜찮은 선택입니다.

치료가 끝난 후에도 내 머리카락이 자라기 전까지는 계속 착용해야 하는데, 이때 펌이나 염색으로 기분 전환을 할 수 있거든요.

그리고 모발과 함께 눈썹도 서서히 탈락하기 때문에, 눈썹을 가릴 정도의 예쁜 길이로 커트도 꼭 부탁하세요.😊


머리카락은 언제쯤 다시 날까요?

치료가 종료되고 6~8주 정도가 지나면 다시 모발이 자라나기 시작합니다.

솜털 같은 머리카락들이 지속해서 성장하며 건강한 모발로 바뀌는 데는 약 1년이 걸려요.

그리고 다 자란 후에는 이전과 달리 가늘고 곱슬곱슬한 경우가 많습니다.



📝 3줄 요약

1. 항암 치료 시작 2주 후부터 모발이 탈락 하며, 치료 종료 6주 후부터 다시 자라남

2. 항암 가발은 약 1개월의 제작 기간을 고려하여 미리 준비하는 것이 좋음

3. 가발 안감 소재는 친환경원단으로!




#대구가발파는곳 #대구가발 #파크골프 #여자항암가발 #서문시장 #대구서문시장 #대구가발샵 #대구서문시장가발 #서문시장가발사 #대구남자가발 #대구여자가발 #대구파크골프 #대구여자항암가발 #대구탈모가발 #대구가발잘하는곳 #대구남자탈모가발 #대구정수리가발 #대구부분가발

2 0